완박제-봉황산 산악시조(산음가4-28)/반산 한상철

韓相哲 | 2018.02.04 07:51 | 공감 0 | 비공감 0

28. 완박제(玩剝製)


금강란(金剛卵) 훔치려니 푸두둥 나는 청산

물위로 뜨는 돌을 배흘림에 묶어두곤

봉황은 박제 만들어 안방에서 즐기리


 

* 봉황산(鳳凰山 820m); 경북 영주 봉화. 명찰 부석사(浮石寺)를 품은 아름다운 산이다. 춘양목(春陽木) 군락이 좋으며, 봉황을 토한 형국으로 같은 이름을 가진 산 중 제일이다.

* 부석사; 국보 제18호 무량수전의 배흘림기둥이 멋지고, 이 밖에도 국보급 보물이 수두룩하다. 선돌(뜨는 돌-부석) 전설이 재미있으며, 극락의 입구를 상징하는 문(), 안양루(安養樓)를 찬찬히 감상해보라! 밑에서 보면 무량수전 박공(牔栱)이 부처상으로 보이고, 위에서 보면 소백산 연릉(連稜)이 보인다. 사람은 아는 것만큼 보이고, 보이는 것만큼 안다!

* 금강란; 보리심을 상징하는 단단한 알, 여기서는 선돌이 적당하지 않을까? 번뇌를 부수는 보리심(菩提心) 그 자체, 또는 절, 내지는 산일 수도 있는데, 독자의 상상력에 맡김.

* 졸작 세정산보 1. 77무량수전 배흘림기둥시조 참조.

공감 비공감
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
▲ 이전글공직자때 뇌물1억8천먹고 깜방다녀온분이 설치는 대산련태수강2018.02.06 15:55
▼ 다음글오지탐사대 나이제한에 너무 아쉽습니다.가자으아아악2018.02.03 13:11